안목에 대하여 ~

작가지망생 님

  • Level레벨5
  • Point4559
  • 추천 0
  • 조회 703
  • 일시 2018-02-05 15:25:05


       

    안목에 대하여 저자 필리프 코스타마냐는 프랑스 미술관 관장이며 세계적인 미술품 감정사다

    미술품 감정사는 타고난 예술적 감성과 예리한 관찰력 으로 미술작품의역사를 추적하고 미술작품을

    연구 분류 해석 평가하는 미술사학자의 역할에 더 해

    자신의 안목으로 미술작품의 원작자를 찾아내기도 한다  저자는 자신이 오늘날 미술품 감정사로 성장하기까지의

    이야기를 들려주며 수준높은 안목을 기르는 법을 말해 준다 기초적인 미술품 감정방법중에 로렐리식의 해부학적인

   감정방법이 효과를 발휘한다 화가만의 특징적 기법을 알수있는것은 귀 눈 두발 손톱 붓터치까지 다 식별할수 있는

   방법이다  감정의뢰 작품 중에 오래된 미술작품 중에

    본래 모태가되는 원본이 있엇는데 그것이 사라지면서 동일한 유사버전이 수없이 제작된다 미술상은 원본을 찿아

   냈다고만 철석같이 믿고 있고 자신이 소유한것이 유사버전 이라는 사실을 한사코 부정하기도 한다

   감정의뢰자들은 감정사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실망스런 답을 내 놓으면 몹시 언잖은 기색을 드러내며 협박을 하기도 했다

   미술상이며 수집가들의 관심은 대개 미술게를 발칵 뒤집을 만한 작품으로 쏠리게 마련이기 때문이다 또한 감정사들은 무명 화가의

  작품을 발견햇다고 하면 이러쿵 저러쿵 잡음이 많기에 일단은 대가급 화가의 작품부터 발견하려고 하는경향이있다

  감정사들은 위대한 발견을 위해 잠자고 있는 걸작을 찿아내는 안목을 키우는것에 중점을 두는것 같다 그렇지만 위대한 발견이

  감정사들의 최우선 과제가 되어서는 안된다는것이다 미술품은 감정사의 말 한마디에 따라 천문학적 금액에 거래될 작품이기 때문이다

  17세기 18세기 에는복제라도 거장의 명성에 미치지 못하는 동시대 화가의 인기작을 훌쩍 호가하는 예가 다반사이기도 했다

  예술성이 극으로 치달은 비범한 작품들을 발견한것 중  마르셀 뒤샹의 작품 :변기"작품이 나온후 그 보다 더 혁명적인 작품은

  발견할수 없다고 했다 그 보다 더 혁명적인 작품은 이미 다 나왔다고 다들 생각을 했었다  미술은  :천상의 감동"을 선물한다

  책을 읽는 내내 그동안 감정에 대한 막연한 생각을 정리할수 있는 시간이 되었고 머리 속에서 떠나지 않은  

  문구가 있다 :이탈리라엔 미술품이 많고 미국엔 돈이 많다"     



   

     


       

  


  


댓글 총 0개

덧글입력하기

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
글쓰기 23724개의 글이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앱스토리영자 2013.05.24 0 43245
25470 작가지망생 13:06:40 0 38
25469 김효선8635 09:40:46 0 42
25468 작가지망생 2018.05.24 0 87
25467 작가지망생 2018.05.23 0 135
25466 nalala 2018.05.23 0 117
25465 달나린 2018.05.23 0 101
25464 윤정mom 2018.05.22 0 182
25463 작가지망생 2018.05.21 0 164
25462 작가지망생 2018.05.19 0 220
25461 iloveu100 2018.05.18 0 252
25460 애완용 2018.05.17 0 254
25459 작가지망생 2018.05.17 0 262
25458 작가지망생 2018.05.16 0 292
25457 작가지망생 2018.05.15 0 292
25456 작가지망생 2018.05.14 0 323
25455 작가지망생 2018.05.12 0 354
25454 작가지망생 2018.05.11 0 379
25453 나나랜드러브 2018.05.10 0 397
25452 작가지망생 2018.05.10 0 386
25451 윤정mom 2018.05.09 0 366
 1  2  3  4  5  6  7  8  9  10 
게시물검색하기
제목
  • 제목
  • 내용
  • 제목+내용
  • 아이디
  • 닉네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