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

작가지망생 님

  • Level레벨5
  • Point4824
  • 추천 0
  • 조회 1,789
  • 일시 2018-03-13 15:39:10


                                                  

                                 별 닦는 나무

                                                           공광규


       은행 나무를


        별 닦는 나무라고 부르면 안되나


       비와 바람과 햇빛을 쥐고


        열심히 별을 닦던 나무



       가을이 되면 별가루가 묻어 순금빛 나무


 

       나도 별 닦는 나무가 되고 싶은데


        당신이라는 별을


        열심히 닦다가 당신에게 순금 물이 들어


        아름답게 지고 싶은데



        이런 나를


        별 닦는 나무라고 불러 주면 안되나


       당신 이라는 별에


        아름답게 지고 싶은 나를


댓글 총 0개

덧글입력하기

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
글쓰기 23807개의 글이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앱스토리영자 2013.05.24 0 47318
25563 작가지망생 2018.09.22 0 47
25562 작가지망생 2018.09.22 0 47
25561 작가지망생 2018.09.19 0 87
25560 작가지망생 2018.09.18 0 105
25559 귀여븐허스키 2018.09.14 0 110
25558 작가지망생 2018.09.13 0 108
25557 윤정mom 2018.09.12 0 97
25556 작가지망생 2018.09.10 0 129
25555 작가지망생 2018.09.08 0 128
25554 작가지망생 2018.09.07 0 130
25553 작가지망생 2018.09.05 0 147
25552 작가지망생 2018.09.03 0 160
25551 작가지망생 2018.08.30 0 174
25550 윤정mom 2018.08.29 0 142
25549 크림지갑 2018.08.28 0 140
25548 작가지망생 2018.08.27 0 169
25547 작가지망생 2018.08.24 0 166
25546 작가지망생 2018.08.23 0 184
25545 작가지망생 2018.08.22 0 169
25544 작가지망생 2018.08.21 0 179
 1  2  3  4  5  6  7  8  9  10 
게시물검색하기
제목
  • 제목
  • 내용
  • 제목+내용
  • 아이디
  • 닉네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