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채원 남친 사칭남, 징역 1년·집행유예 2년 선고 "명예훼손 심각"

앱스토리영자 님

  • Level
  • Point4983
  • 추천 0
  • 조회 634
  • 일시 2017-09-21 15:52:51

배우 문채원의 남자친구라고 사칭하는 등 루머를 퍼트린 혐의로 고소된 백 모씨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고 합니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형사3단독 유석철 판사는 21일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백 모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전했습니다.

재판부는 "자백과 검찰이 제출한 증거를 통해 피고인의 혐의가 모두 유죄로 인정된다"며 
"피고인은 허위사실을 반복적으로 게시해 지명도가 높은 연기자인 피해자에게 심각한 유무형의 피해를 입혔다"고 판시했다고 합니다.

이어 "다만 뒤늦게나마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
 피고인이 게시한 글의 내용을 네티즌 대부분이 믿지 않은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고 합니다.


























---------------------------------


































백씨는 블로그를 운영하며 허위 사실을 유포했다고 합니다.
뒤늦게나마 반성을 하고 있다니 더 지켜봐야 될 것 같습니다.

댓글 총 0개

덧글입력하기

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
1290개의 글이 있습니다.
핫이슈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1327 앱스토리영자 2017.10.20 0 72
1326 앱스토리영자 2017.10.19 0 105
1325 앱스토리영자 2017.10.18 0 123
1324 앱스토리영자 2017.10.17 0 148
1323 앱스토리영자 2017.10.16 0 161
1322 앱스토리영자 2017.10.13 0 200
1321 앱스토리영자 2017.10.12 0 212
1320 앱스토리영자 2017.10.11 0 208
1319 앱스토리영자 2017.10.10 0 233
1318 앱스토리영자 2017.09.29 0 461
1317 앱스토리영자 2017.09.28 0 508
1316 앱스토리영자 2017.09.27 0 545
1315 앱스토리영자 2017.09.26 0 553
1314 앱스토리영자 2017.09.25 0 572
1313 앱스토리영자 2017.09.22 0 618
1312 앱스토리영자 2017.09.21 0 635
1311 앱스토리영자 2017.09.20 0 538
1310 앱스토리영자 2017.09.19 0 588
1309 앱스토리영자 2017.09.18 0 590
1308 앱스토리영자 2017.09.15 0 601
 1  2  3  4  5  6  7  8  9  10 
게시물검색하기
제목
  • 제목
  • 내용
  • 제목+내용
  • 아이디
  • 닉네임